투자자들의 두려움을 타고 증시는 시나브로 상승하고 있다.

lovefund
2024-02-22
조회수 127
투자 동반자

당신의 투자 동반자 미르앤리투자자문, 투자자문과 함께 든든한 투자 만들어가세요

투자자들의 두려움을 타고 증시는 시나브로 상승하고 있다.

향후 증시에 대한 불안감을 이야기하는 군중들을 자주 접하곤 합니다. 지인들, 투자자들뿐만 아니라 여의도 길거리 사람들 대화 속에서 증시 비관론 또는 부정론을 자주 접하는 즈음입니다. 그런데 아이러니하게도 주식시장은 투자자들의 두려움과 달리 은근히 강한 흐름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밀릴 듯하면서도 다시 오르는 현상이 자주 관찰되고 있지요.

 

 

■ “강세장은 비관 속에서 태어나 회의 속에서 자라며….”

 

2008년에 작고한 투자의 대가 존 템플턴 경의 투자 명언 중에 이런 말이 있습니다.

“강세장은 비관 속에서 태어나 회의 속에서 자라며 낙관 속에서 성숙해 행복 속에서 죽는다.”

주식시장의 변화를 투자자들의 심리를 빗대어 묘사한 격언입니다. 그런데 이 말은 볼 때마다 세기를 뛰어넘는 투자 명언이라는 생각을 종종 하곤 합니다.

 

모두가 아니라고 생각하는 비관적인 시장에서 강세장의 씨앗은 태어나고 이후 사람들이 “아니야 아닐 거야”라면서 부정적인 생각 속에서 시장은 도도한 상승을 이어가지요. 그러다 상승장이 조금 더 지속되다 보면 투자자들의 심리가 바뀌면서 주식시장에 대한 긍정적인 낙관이 시장 전체에 깔립니다. 그리고 시장은 마지막 열매를 만들며 성숙(?)해지지요.

그 후 모든 이들이 시장 상승에 환호하고 행복과 환희에 빠져있는 어느 날 강세장은 마감되기 시작하고 순식간에 꺼져버리고 맙니다.

 

 

■ 군중들의 증시에 대한 회의적 시각 : 곱버스를 열심히 매수하는 개인

 

요즘 친구, 지인들을 만나도 자문 고객분들을 만나도 올봄에 증시 대폭락이 올 것이라는 걱정을 공통으로 하더군요. 올봄에 걱정스러운 폭락 장이 올지 어떨지는 미래의 일이기 때문에 단언하기는 어렵습니다. 다만, 템플턴 경의 투자 격언과 오랜 투자 경험을 토대로 볼 때 수많은 군중이 부정적인 시각을 가지고 있을 때는 의외로 시장은 탄탄하여 왔습니다.

 

현재 군중들의 증시에 대한 부정적인 시각은 필자의 칼럼과 유튜브 조회 수에서도 느끼곤 합니다. 전반적으로 저의 증시 토크 칼럼은 주식시장을 긍정적으로 보는 편입니다. 그런데 실험 삼아 가끔 시장에 대해 경계하는 뉘앙스로 제목을 붙이기도 합니다.

“충격! 긴급 진단! 폭락, 급락, 불안” 등과 같은 키워드를 섞어서 제목에 사용하면 그 증시 토크 칼럼과 유튜브 영상의 조회 수는 껑충 뜁니다. 오히려 매우 긍정적인 뉘앙스의 증시 토크는 조회 수가 뚝 떨어지더군요.

 

이는 저의 증시 토크 칼럼이나 유튜브 영상뿐만 아니었습니다. 여러 주식투자 관련 유명 콘텐츠들을 보면 비관적으로 섬네일과 제목을 만들었을 때 조회 수가 급증하는 현상이 2022년 어느 날부터 지속해서 관찰되었습니다.

 

이러한 시각은 2월 중 개인투자자의 곱버스( KODEX 200 선물인버스2X )에서도 노골적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2월 첫 거래일부터 2월 21일(수) 어제까지 개인투자자는 곱버스를 대략 2,080억 원어치를 순매수하였습니다. 이는 같은 기간 개인 순매수 3위의 기록입니다.

 

만약 향후 시장이 꾸준히 상승하고 있는 가운데 이런 현상이 노골적으로 나타나거나 2020년 초강세장 때처럼 개인투자자의 곱버스나 인버스ETF 쏠림이 너무 강하게 나타난다면 오히려 시장은 템플턴 경의 투자 격언처럼 강세장은 회의감 속에서 더 크게 자라고 있을 것입니다.

 

[ ‘강세장은 비관 속에서 태어나 회의 속에서 자란다’라는 템플턴의 격언이 떠오르는 요즘 ]

 

 

■ 시장 흔들림에 흔들리지는 마시라 : 군중들이 안가는 뒷길에 첫 눈길이 있다.

 

밤사이 서울은 폭설로 눈이 많이 쌓였습니다. 이쁘게 내린 눈꽃을 보면서 출근하다 보니 사람들이 많이 다니는 길에는 이미 눈이 짓이겨져 있더군요. 그런데 사람들이 잘 안 다니는 뒷길로 돌아가 보니 아무도 밟지 않은 눈이 쌓인 길이 나왔습니다. 아무도 없는 고요함 속에 곱게 쌓여있는 눈을 뽀도독 밟는 느낌을 아는 분은 아실 것입니다.

 

주식시장도 마찬가지가 아닐까, 싶습니다.

군중들의 비관론과 염려 속에 시장은 예상외로 투자자들이 적은 편입니다. 그저 예전에 들고 있던 종목 쥐고 있을 뿐이지요. 오히려 이런 때가 군중들이 눈길도 안 주는 좋은 종목들을 매수할 좋은 기회가 아닐지 생각해 봅니다. 마치 아무도 지나가지 않은 눈길처럼 말입니다.

 

다만, 증시가 출렁일 때마다 혹은 하루 단위로 상승과 하락을 반복할 때마다 투자자 본인의 마음은 흔들릴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이에 휘둘리지 마십시오. 오히려 이에 따라 군중심리가 공명하고 동요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저 담담히 눈이 소복이 쌓인 눈길에 혼자 서있는 모습처럼, 사람들이 별로 없는 주식시장에 홀로이지만 마음은 여유롭게 투자하고 있는 여러분들의 모습을 상상해 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2024년 2월 22일 목요일

lovefund이성수 [ 미르앤리투자자문 대표 / CIIA / 가치투자 처음공부 저자 ]

[ 증시토크 애독 감사드리며 글이 좋으셨다면, 좋아요/추천/공유 부탁합니다. ]

[ “lovefund이성수”에 대한 관심 감사합니다. ]

 

※ 본 자료는 투자자들에게 도움이 될만한 정보를 제공할 목적으로 작성되었으며, 무단복제 및 배포할 수 없습니다. 주식투자는 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며 투자의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수치 및 내용의 정확성이나 안전성을 보장할 수 없으며, 어떠한 경우에도 고객의 증권투자 결과에 대한 법적 책임 소재의 증빙자료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 lovefund이성수를 사칭하는 사이트와 채널을 주의하여 주십시오.

절대로 본인은 대여계좌알선/유사수신/일임매매/대출알선/수익보장/해외선물 등을 하지 않습니다.




※ 본 자료는 투자 참고 자료이오며, 투자 판단은 본인에게 있습니다.
※ 미르앤리투자자문은 문자메시지 및 메신저 등으로 일방적인 광고를 하지 않사오니, 당사 및 lovefund이성수를 사칭한 사칭 피해 없으시기 바랍니다.
※ 카카오채널 및 SNS에 저를 사칭하는 가짜 채널을 주의하시길 부탁 당부 드립니다.
[ 저는 아래 행위를 절대 하지 않습니다. 유사수신(X), 일임매매(X), 대여계좌 알선(X), 대출알선(X), 투자대행(X), 단타매매(X) ]

※ 유의사항
- 투자자는 금융투자상품에 대하여 금융회사로부터 충분한 설명을 받을 권리가 있으며, 투자전 상품설명서 및 약관을 반드시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 금융상품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지 않습니다.
- 금융투자상품은 자산가격 변동 등에 따라 투자원금의 손실(0~100%)이 발생할 수 있으며, 그 손실은 투자자에게 귀속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