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증시의 변화가 시작된 2024년 1분기 : 1Q 증시를 결산하며

lovefund
2024-03-29
조회수 72
미르앤리투자문 자문신청 및 문의

한국 증시의 변화가 시작된 2024년 1분기 : 1Q 증시를 결산하며

드디어 올해 석 달이 마감되었습니다. 1월만 하더라도 증시가 제법 크게 흔들리면서 약세장이 지속되는 것은 아닌가 싶은 걱정이 있었습니다만, 2월부터 본격화된 증시 밸류업 정책 속에 한국 증시는 본격적으로 변화하기 시작하였습니다. 그리고 3월을 보내면서 시장은 중요한 패를 보여주었습니다.

 

 

■ 열등감에 빠져있던 지난 10년, 한국 증시

 

생각해 보면 지난 10여 년 한국 증시는 열등감에 빠져있었습니다. 10년 전인 2014년 연초만 하더라도 한국의 종합주가지수와 미국의 S&P500지수는 1,800~1,900p에서 비슷한 수치를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이후 한국 증시는 늪에 빠진 듯 초장기 박스권 장세에 들어가고 상승장에서 충분히 상승하지 못한 상황에서 약세장에서는 깊게 하락하면서 미국의 S&P500지수가 5,200p를 넘어 사상 최고치를 연일 기록할 때 한국 코스피는 이에 절반 수준에 불과한 2,750p 부근에서 맴돌고 있을 뿐입니다.

상장사들이 주주의 이익을 무시하고, 개인투자자도 주주 가치에 대한 고민을 않다 보니 10여 년의 세월은 결국 한국 증시를 열등생으로 만들고 말았던 것입니다.

 

그 사이 미국 증시는 급등하였고 심지어 ‘잃어버린 수십 년’이라는 수식어가 붙을 정도로 경제불황에 빠져있던 일본 증시는 지난 10년 사이 상전벽해라는 무색할 정도로 폭등하였습니다.

이 과정에서 외국인 투자자는 2019년 연초부터 2022년 상반기까지 70조 원이 넘는 한국 주식을 팔아 치웠습니다.

 

 

■ 외국인 투자자의 폭발적 매수와 증시 밸류업이 만든 1분기 증시

 

이렇게 열등감에 빠져있던 한국 증시가 올해 2024년 1분기를 보내면서 본격적인 변혁의 시기를 맞이하였습니다. 외국인 투자자는 1분기에만 한국 증시에서 15조 원이 넘는 순매수를 기록하였습니다. 2022년 하반기부터 외국인 투자자가 순매수를 기록하면서 작년 말까지 21조 원 순매수한 것을 감안한다면, 이번 2024년 1분기에만 한국 주식을 사들인 외국인 순매수 규모는 매우 강력했다고 평가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외국인 투자자가 올해 1분기에 강한 매수를 기록한 이유는 한국 증시가 근본적으로 바뀔 수 있는 증시 밸류업 정책이 금융당국에서 나왔기 때문입니다. 생각해 보면 2000년대 이후 거의 20여 년간 한국 증시를 밸류업 시키기 위한 정책은 전혀 없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오히려 막장 드라마의 소재처럼, 대주주와 오너의 경영승계를 당연시하였고 이 과정에서 소액주주의 이익과 주주 가치는 심각하게 훼손되었습니다. 여러 차례 이를 경험하고 당한 외국인 투자자로서는 한국 상장기업들의 문화에 한국 증시를 한동안 멀리할 수 밖에 없었던 것입니다.

 

하지만, 한국 주식시장이 달라질 가능성이 커지면서 외국인 투자자는 한국 증시로 컴백하였고 거의 매일 1분기 내내 한국 주식을 매수하였습니다. 그리고 국내 투자자들도 한국 증시가 변할 것이라는 기대감이 생기기 시작하였습니다.

상장사 중에는 증시 밸류업 정책에 호응하듯 ‘자사주 매입/소각’, ‘배당 증액’ 등을 발표하거나 주주와 소통하려는 사례들이 늘어나고 있으니 말입니다.

 

증시 밸류업에 대한 기대나 정책이 없었던 Zero 수준에서 언급되는 그 자체만으로도 큰 의미가 있는 것이지요.

 

[ 올해 1분기 증시 밸류업 훈풍은 긍정적이었지만 3월에 차별화 장세가 발생하다 ]

 

 

 

■ 다만, 3월에 대형주 중심의 차별화 장세는 아쉬울 수 있다. 하지만

 

이번 분위기 속에 주가지수의 꾸준한 상승이 이어지면서 코스피 종합지수는 어느덧 2,800p를 욕심 내 볼 수 있는 수준까지 올라왔습니다.

하지만, 3월 증시를 보내면서 아쉬웠던 점 중의 하나는 주가지수 관련 대형주 중심의 장세 속에 그 외의 중소형주들이 소외되었단 점입니다.

 

주가지수는 상승하지만, 내 종목은 오르지 않더라는 개인투자자의 한탄이 여기저기에서 들리곤 합니다. 특히나 증시 밸류업 정책 기대감이 대형 가치주로만 매수세가 쏠리다 보니 그 외에 가치주들이 힘을 쓰지 못하는 경우들이 많이 나타나는 현상이 3월에 관찰되었습니다.

 

이러한 현상이 나타나는 가장 큰 이유는 외국인 매수가 이번 증시를 이끌었기 때문입니다. 외국인 투자자의 경우 한 나라의 증시를 살 때 특정 지수를 중심으로 한 패시브 전략을 추구하기 때문에 시가 총액 최상위 종목들을 매매할 수밖에 없습니다. 결국 한국 증시에 시가 총액 최상위 종목들에 외국인의 매수세가 집중되면서 지수 관련 대형주만 상승하는 차별화 장세가 나타난 것입니다.

 

하지만, 이는 계속 지속되기는 어렵습니다.

어느 순간 가격 상승에도 한계가 찾아오기 때문이지요. 이번 1분기에 증시 밸류업과 외국인 매수세에 상승한 대형주들이 과도한 저평가 수준에서 주가가 상승했던 것이어도, 과하게 상승할 경우, 가격 부담이 생기기 마련입니다.

결국 매수세는 퍼지게 됩니다. 아마도 2분기에는 우리가 이런 현상을 증시에서 자주 접하게 되지 않을지 필자는 기대해 봅니다.

 

그리고, 이 과정에서 종목 간의 선순환이 발생한다면 모든 종목이 돌아가면서 상승하고 주가지수 또한 꾸준히 상승시키는 골디락스 장세를 만들 수 있을 것입니다. 2분기에 이러한 일들이 찾아와 우리 애독자님들의 성공 투자도 함께하시길 바랍니다.

 

2024년 3월 29일 금요일

lovefund이성수 [ 미르앤리투자자문 대표 / CIIA / 가치투자 처음공부 저자 ]

[ 증시토크 애독 감사드리며 글이 좋으셨다면, 좋아요/추천/공유 부탁합니다. ]

[ “lovefund이성수”에 대한 관심 감사합니다. ]

 

※ 본 자료는 투자자들에게 도움이 될만한 정보를 제공할 목적으로 작성되었으며, 무단복제 및 배포할 수 없습니다. 주식투자는 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며 투자의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또한 수치 및 내용의 정확성이나 안전성을 보장할 수 없으며, 어떠한 경우에도 고객의 증권투자 결과에 대한 법적 책임 소재의 증빙자료로 사용될 수 없습니다.

※ lovefund이성수를 사칭하는 사이트와 채널을 주의하여 주십시오.

절대로 본인은 대여계좌알선/유사수신/일임매매/대출알선/수익보장/해외선물 등을 하지 않습니다.


※ 본 자료는 투자 참고 자료이오며, 투자 판단은 본인에게 있습니다.
※ 미르앤리투자자문은 문자메시지 및 메신저 등으로 일방적인 광고를 하지 않사오니, 당사 및 lovefund이성수를 사칭한 사칭 피해 없으시기 바랍니다.
※ 카카오채널 및 SNS에 저를 사칭하는 가짜 채널을 주의하시길 부탁 당부 드립니다.
[ 저는 아래 행위를 절대 하지 않습니다. 유사수신(X), 일임매매(X), 대여계좌 알선(X), 대출알선(X), 투자대행(X), 단타매매(X) ]

※ 유의사항
- 투자자는 금융투자상품에 대하여 금융회사로부터 충분한 설명을 받을 권리가 있으며, 투자전 상품설명서 및 약관을 반드시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 금융상품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지 않습니다.
- 금융투자상품은 자산가격 변동 등에 따라 투자원금의 손실(0~100%)이 발생할 수 있으며, 그 손실은 투자자에게 귀속됩니다